젖니의 경우에도 충치가 신경을 침범하면 신경치료를 해야 합니다. 영구치와 마찬가지로 방치할 경우 젖니의 뿌리밑으로 염증이 확산되어 잇몸뼈에 염증이 생길 수 있습니다. 젖니의 뿌리 아래에는 영구치의 싹이 형성되고 있으므로 염증이 확산되는 경우 영구치의 형성에 치명적일 수 있습니다. 따라서, 젖니도 염증이 있는 경우 신경치료를 해야 합니다. 그렇지만, 영구치 신경치료와는 달리 치아 내에 흡수될 수 있는 약제로 채워 넣습니다. 신경치료 방법에는 부분적인 신경절단술과 완전한 신경절단술이 있고 치아의 상태에 맞게 시술 되어집니다. 이렇게 신경치료가 끝난 치아는 아주 약해져 있기 때문에 반드시 금속재료(crown)로 씌워주어야 합니다.